HOME    |     커뮤니티   >   관련 뉴스



드론으로 출퇴근하는 시대, 이미 시작했다! 출근시간 90% 단축

2022-06-24
조회수 53

[기사출처 : RoadTest]

https://auto.v.daum.net/v/EG3xf366Qf




강준기 입력 2022. 06. 24. 11:18 댓글 16개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지난해 10월, 스웨덴의 eVTOL(전기 수직이착륙 항공기) 스타트업 ‘젯슨(Jetson)’이 젯슨 원(Jetson One)이라는 1인 항공기를 공식 발표하고 예약 주문을 받기 시작했다.

젯슨 원은 8개의 전기 모터로 시속 102㎞로 비행할 수 있다. 기체는 알루미늄과 탄소섬유강화플라스틱(CFRP)로 만들어 86㎏에 불과하다. 기체 길이와 너비, 높이는 각각 2,845×2,400×1,030㎜. 체중 95㎏의 성인까지 탑승할 수 있다. 1회 충전으로 약 20분 간 비행할 수 있으며, 비상 시 자동으로 펼쳐지는 낙하산도 탑재했다.


젯슨 원의 연간 생산대수는 12대로, 이미 2022년 물량은 ‘완판’이다. 항공기 조종은 두 개의 레버로 할 수 있으며, 속도 등 각종 주행정보는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 있다.


최근 젯슨 공식 유튜브에서 흥미로운 영상을 공개했다. 젯슨 창업자 토마즈 파탄(Tomasz Patan) 씨가 직접 젯슨 원을 몰고 직장까지 출근하는 영상을 업로드했다. 집 앞 마당에서 수직으로 띄워, 직장까지 빠르게 이동하는 과정이 매우 흥미롭다. 가장 큰 효과는 출근시간 단축. 자동차로 출근했을 때보다 시간을 90%나 줄였다.

젯슨 원의 가격은 9만2,000달러(약 1억1,962만 원)이다.

글 강준기 기자
사진|영상 젯슨(Jetson)

깊이 있는 자동차 뉴스, 로드테스트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