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관련 뉴스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서 첫 여단급 교전훈련..5400명 참가(공격드론/정찰드론 투입)

2021-08-22
조회수 69

[기사출처 : 뉴시스]

https://news.v.daum.net/v/20210822111615383


기사내용 요약
8월21일부터 무박 4일 주야 연속 실시
공격드론·정찰드론, 무인항공기 투입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 장병이 드론을 운용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 장병이 드론을 운용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육군은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KCTC)에서 여단급 부대가 서로 교전하는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을 최초로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육군은 지난 21일부터 무박 4일 주야 연속으로 강원 인제군에 있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으로 훈련에 동참한 신임장교들이 전투훈련을 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으로 훈련에 동참한 신임장교들이 전투훈련을 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육군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과 5사단 독수리여단 전투단 소속 5400여명이 참가해 쌍방 교전훈련 중이다.

지난 6월 임관해 현재 각 병과학교(보병·포병·기계화·공병·화생방·정보·정보통신학교)에서 신임장교 지휘참모과정 교육 중인 학사 장교와 간부사관 신임장교 460여명도 양측 부대 소대급 이하 제대에 편성됐다.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 장병이 대전차화기인 현궁을 운용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 장병이 대전차화기인 현궁을 운용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육군 첨단전력인 공격드론과 정찰드론, 차륜형장갑차, 소형전술차량, 무인항공기를 비롯해 전차, 자주포, 공격헬기, 정찰헬기 등도 훈련에 투입됐다.

기존 1개 여단이 전문대항군부대와 교전하는 과학화전투훈련 방식이 이번 훈련에는 적용되지 않았다. 2개 여단이 서로 교전하는 형태의 훈련이 최초로 적용됐다.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 장병들이 K808 차륜형 장갑차에서 하차 후 전투에 돌입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지난 19일 육군 최초로 여단급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이 진행되는 육군과학화전투훈련단에서 3사단 혜산진여단 전투단 소속 장병들이 K808 차륜형 장갑차에서 하차 후 전투에 돌입하고 있다. (사진= 육군 제공) 2021.08.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 훈련은 1회에 2개 여단을 참가시켜 실전에 가장 근접한 환경을 더 많은 부대에 제공하기 위해서라고 육군은 밝혔다.

육군은 "이번에 시험 적용한 훈련부대 간 KCTC 쌍방훈련 성과를 정밀하게 분석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오는 10월 중 KCTC 전투발전 세미나를 열어 과학화전투훈련 발전방안을 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0